키우기/구피 키우기

관상어 사육법

2014.05.29 23:15


관상어 사육법


1. 수온관리

수조의 수온은 24-25도가 최적온도이며 최대한 온도 변화가 오지 않게 유지해야 한다. 단 여름철 수초어항은 외부온도의 상승으로 30도를 넘지 않도록 한다. (30도가 올라가면 수조의 크기에 맞게 페트병을 얼려서 수조에 띄워 온도을 낮추거나, 냉각팬, 냉각기를 이용해서 온도를 낮춘다.)


2. 수질관리

  • 평소 물이 증발하면 수돗물을 하루 정도나 시간이 없다면 반나절 정도 놓아둔다. 어느 정도 시간이 지난 후 비닐팩에 담아(약품을 넣지 않는다) 밀봉후 수조에 30분 정도 띄운 후 보충한다. 이렇게 하는 이유는 물의 온도를 맞추기 위함이다. 열대어 일 수록 온도에 민감하다.
  • 여과기의 필터는 반드시 수조 물로 한달에 한번 또는 15일에 한번 씻어 주어야 한다. 수돗물로 씻는 것은 좋지 않다. 수돗물은 미생물을 억제하기 때문이다.
  • 수조의 물이 갑자기 흐려지는 경우  1/4 혹은 1/3 정도 버리고 위의 방법으로 보충하면 2-3시간 후 맑아지게 된다. (사료의 과다투여, 자갈 및 여과기 필터를 수돗물에 씻을때에도 발생할 수 있으니 주의함)



3. 사료투여법(자동급여기)
  • 설치 후 한달이 적응기이므로 주의한다(사료의 찌꺼기는 암모니아 발생으로 폐사로 이어짐).
  • 사료의 양은 시간으로 조절(10-15초에 다 먹을 수 있는 양을 준다. 최대 30초 이내 먹을 수 있는 양이어야 한다) 여행시 사료를 많이 주고 가지 않는다. 암모니아 발생으로 죽을 수 있다. 오히려 주지 않는 것이 좋다. 가끔씩 단식은 오히려 건강에 좋다.
  • 한달 동안은 매주1회 시간체크를 하는 것이 좋다.
  • 처음 1개월은 1일 1회, 6개월 이후 1일 2회, 1년 이후 1일 2-4회 사료 투여(횟수가 늘어날수록 사료양은 줄여야 한다.)



'키우기 > 구피 키우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관상어 사육법  (0) 2014.05.29
구피 새끼 구출 작전  (0) 2014.02.15

구피 새끼 구출 작전

2014.02.15 00:30


아들 녀석 강아지를 키우고 싶다고 했지만...


전에 강아지에게 물린 것을 회상시키면서 

물지 않는 물고기로 관심을 돌렸다.


그래서 크리스마스 선물로 

어항과 급조한 구피를 키우게 되었다.


바로 넣으면 안된다고 했는데, 

집에 온 뒤로 바로 어항으로 방사시키고...

점원이 넣어 준 더러운 물(?)은 그냥 화분에 넣었다.

호호 나중에 알고보니 중요한 미생물 덩어리였는데...


암튼 저렴하게 어항을 만들어서

지금까지 키우는데 어느 날 조그만 새끼 녀석들이 보였다.


비상이 걸려 

새끼 들을 건져 보니 겨우 4마리... 아마도 나머지는 냠냠 ???


양파망을 가지고 새끼들만 살 수 있도록 만들어 줬다.

새끼망 오천원이라고 하던데... 

그냥 이렇게 하다 좀 더 크면 합칠 생각이다.


저렴하게 키우자고...



치어망양파망으로 만든 구피 새끼 치어망


구피 치어망임시로 만든 치어망에서 헤엄치고 있는 새끼 구피들


치어망양파로 만든 치어망에서 놀고 있는 새끼 구피들



'키우기 > 구피 키우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관상어 사육법  (0) 2014.05.29
구피 새끼 구출 작전  (0) 2014.02.15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