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 가볼만한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관 방문 후기


6월은 호국보훈의 달이다 보니 6.25 관련해서 영상들을 많이 볼 수 있는데요. 그래서 6.25와 관련된 여행지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인천 상륙작전이 있기 위해 꼭 필요했던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관이 바로 6.25와 가장 어울리는 곳이라고 생각합니다.


2011년에 개봉된 고지전(나름 저도 재미있게 보았음)을 보신 분들은 포항에서 철수하면서 같은 병사들의 서로 해안가에서 탈출 하기 위해 총을 난사하는 장면을 떠올릴 수 있을 텐데요. 포항과 영덕이 가깝지만 전혀 다른 해안임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영화 고지전에서 포항철수장면실제 포항 철수작전은 단 한 사람의 낙오자 없이 민간인에 송아지까지 태우고 유유히 빠져나간 작전이며, 철수에 동원시킨 배도 일본 상선단의 LST로 이뤄졌습니다. 고지전 영화가 픽션임으로 너무 역사적 사건으로 접근하시면 안됩니다.



장사상륙작전

문산호는 부산항을 출발 장사상륙작전을 개시합니다. 하지만 LST문산호가 태풍으로 좌초되고 어려운 상황에서 겨우 장사 해변으로 상륙하고, 북한과 6일간의 치열한 전투를 치르고, 구조함인 LST조치원호로 철수하게됩니다. 이 작전에 동원된 병사는 대부분 학도병(16~19세)으로 구성되어 있었으며, 북한군이 연합군의 상륙지역이 어디인지 혼란하게 하기 위해 인천상륙작전보다 하루 앞선 1950년 9월 14일 이뤄져서 북한군의 이목이 동해안 영덕 지구로 향하도록 만들었던 작전입니다.


장사상륙작전장사해수욕장은 이미 피서철이 되어 많은 사람들이 캠핑을 즐기고 있었습니다.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관멀리서도 문산호의 모습이 한 눈에 들어 옵니다.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관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관장사상륙작전 당시 치열했을 학도병들의 모습이 아른 거립니다.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관장사상륙작전으로 많은 피를 흘린 장병들의 희생을 생각하며 잠시 묵념을 해봅니다.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관 영상기념관에서 제일 먼저 보게 되는 장면입니다. 모래 위에 새겨진 내용이 자꾸만 지워질까 조바심이 납니다. 그들의 헌신이 혹 모래위에 가볍게 새겨져 후대 기억에서 잊혀지지는 않을까 곰곰히 생각해 봅니다.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관 6.25 설명지도를 통해서 6.25 전쟁 당시를 설명해주니 아이들도 잘 이해했습니다. 그리고 낙동강 방어선이 얼마나 중요했는지도 볼 수 있었습니다.


 장사상륙작전 기념관 모습영상들과 여러 자료들을 볼 수 있었습니다. 아이들과 함께 장사상륙작전에 대해 하나씩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장사상륙작전장사상륙작전의 어려움을 표현하는 여러 작품들과 설명들을 보면서 다시 한번 마음이 먹먹해집니다.


 장사상륙작전 모래 영상참전한 병사들의 이름이 새겨진 곳을 올라 서니 미안함과 함께 감사했습니다. 그리고 모래로 그 당시의 이야기를 전해 들으며... 또 한번 감동이 밀려왔습니다.


 장사상륙작전 기념관 야외마지막으로는 갑판장으로 올라가 그들의 헌신으로 자유롭게 즐길 수 있는 영덕의 자연을 만끽했습니다.


영덕 장사해수욕장 기념관

 

우여곡절 끝에 개관된 기념관이니 앞으로도 잘 관리가 되면 좋을 것 같습니다. 아직 주차장이나 기타 부족한 부분도 있지만 공원이 잘 조성이 되어서 전국에서 방문하고 이 땅을 지킨 영웅들을 알리는 좋은 장소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