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에서 가까운 나들이 코스들이 좀 있다.

호미곶, 내연사, 그리고 경북 수목원이다.

오늘은 경북 수목원의 풍경을 담아왔다.


수목원에는 가족들과 함께 식사를 할 수 있는 곳이 있다.

물론 취사를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가족끼리 간단한 도시락 정도를 먹을 수 있는 공간이다.


산이다 보니...

상당히 추운 편이다. 해도 다른 곳보다 일찍 떨어지는 것 같다.

아이와 함께 할 때는 적당한 바람막이 잠바가 필요할 것 같다.

관리실에서 유모차를 대여할 수 있고 아래로 내려가면 매점이 있고, 따뜻한 커피도 판매한다.


경북 수목원에는 다양한 식물들이 있다. 하지만 그냥 가을을 느끼면 될 것 같다. ㅎㅎ

만약 아이가 물어 온다면 푯말을 보고 읽어 주면 된다.


경북 수목원 호수 wizztour.com경북 수목원에 찾아 온 가을 wizztour.com


호수가에는 넓은 잔디 광장이 있다. 종일 햇볕이 들어 오는 명당이다.

마음 같아서는 온 몸을 그을리고 싶지만 그럴 수는 없다.

호수에는 커다란 잉어들이 있다. 

종종 아들과 과자들을 던져 주곤 했는데... 조심해야 한다. 

몇 명 호수에 빠지는 것을 봤다.

경북 수목원 호수 wizztour.com경북 수목원에서 wizztour.com


호수에서 돌수제비를 던지면서 커피 한모금 마셨다.

바람이 차다.


안 쪽으로 더 들어가면 아이들을 위한 놀이터와 조각들이 있다.

조각과 함께 포즈를 잡고 사진도 찍고 한바퀴 돌다 보면 

느릿한 오후도 금방 넘어 간다.


온실도 있지만 좀 더 보강해야 겠다는 생각이...

경북 수목원 조각에서 한 컷경북 수목원에서 포즈를 잡고



경북 수목원 다람쥐 조각다람쥐를 타고 한 컷



경북 수목원 호수 wizztour.com경북 수목원 호수 wizztour.com


깊어 가는 가을을 바라보면서...

하루를... 지난 시간을 돌아 본다.

다시 돌아 올 수 있는 추억들은 그렇게 낙엽이 되어 호수로 떨어지다.



+ Recent posts